웹진 KRTalk

더보기

VOL. 52

여행정보를 말하다!

#Vol. 52겨울에 가면 좋은 이색 해외 여행지

겨울을 더 특별하게

묵은 달력을 떼어내며 한 해를 마무리하는 12월. 겨울이 오기까지, 그리고 12월을 맞이하기까지 사람들은 저마다 지난날을 회상하며 감상에 젖는다. 마지막을 아쉬워하며 좀 더 의미 있는 시간을 보내기 위해 대부분의 사람들은 송년회를 비롯해 다양한 방법들을 모색한다. 여행 또한 그 방법들 중 하나다. 조금 특별한 여행지에서 낯선 환경과 시선으로 나를 되돌아보는 시간을 원하는 이들을 위해 ‘여행 정보를 말하다’ KRTalk 52호에서 여행지를 추천한다.

자세히보기

VOL. 51

#Vol.51시선집중 유럽 크리스마스마켓


일년에 단 한번 선물 같은 시간

우리에게는 광고 음악으로 더욱 친숙해진 ‘It’s the most wonderful time of the year’는 1963년 발표된 앤디 윌리엄스의 노래다. 서양에서 가장 큰 행사이자 축제인 크리스마스의 즐거움을 아름다운 가사로 표현하고 있다. 사랑하는 사람들, 멀리 떨어져 있던 친구들과 재회하는 연중 가장 행복한 기간. 특히 이런 크리스마스를 아름답게 만드는 것이 크리스마스 마켓이다. 입안을 달콤하게 만드는 디저트, 기분 좋게 코를 자극하는 시나몬 향과 귀를 즐겁게 하는 노래들까지. 오감을 만족시키는 크리스마스 마켓들이 유럽 전역을 장식하며 여행의 설렘과 감동을 배가시킨다.

VOL. 50

#Vol.50중남미 하이라이트 Best 4


쉴 새 없이 펼쳐지는 라틴 아메리카의 비경 속으로…

훌륭하고 장대한 광경이라는 사전적 의미의 ‘장관’. 지구상 존재하는 수많은 나라에 각기 다른 풍경이 있지만, 압도적 규모의 장관을 마주하기에 중남미만큼 좋은 곳도 없다. 언젠가 내 생에 한번쯤 떠나리라 버킷리스트에 적어두는 그곳. 장거리 비행, 만만치 않은 가격대, 체력과 언어 장벽 등. 여행을 가로막는 장애물들은 다양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쉴 새 없이 펼쳐지는 비경을 마주하기 위해 용기를 내 떠나는 곳. 라틴 아메리카의 거부할 수 없는 매력을 만나기 위해 중남미로 떠나보자

VOL. 49

#Vol.49더위까지 날려버릴 분수쇼


청량감, 화려함에 취하는 세계 3대 분수쇼

중력을 거스르며 하늘로 높이 뻗어나가는 물줄기. 더위에 지친 한여름이라면 청량감과 화려함을 자랑하는 분수의 자태는 짜릿한 쾌감마저 선사한다. 동심을 간직한 어린아이들은 물론 성인들에게도 분수는 훌륭한 볼거리이자 도심의 휴식처다. 특히 관광객들의 시선을 사로잡기 위해 만들어진 세계 명소의 분수들은 구조적 웅장함뿐 아니라 완성도 높은 ‘쇼’를 선보인다. 형형색색 조명, 흥겨운 음악과 어우러져 장관을 연출해 마치 하나의 작품과도 같다. 잊지 못할 광경으로 여행을 한층 즐겁게 하는 세계 3대 분수쇼를 KRTalk 49호에서 소개한다.

VOL. 48

#Vol.48불쾌지수 타파!


HOT Summer Vacation

찌는듯한 무더위가 시작됐다. 불쾌지수가 하늘을 찌를 듯이 치솟는 요즘, 꿀 같은 휴가는 가뭄 끝에 찾아오는 단비처럼 반갑다. 지금 당장이라도 떠나고 싶은 마음은 굴뚝같지만 목적지를 정하지 못해 망설이고 있는 당신을 위해 KRTalk이 지금 떠나도 늦지 않은 동남아 여름휴가지를 소개한다.

여행 후기

더보기

김.현.제 가이드님과 함께 한 최고의 다낭여행♥

엄마와 저, 동생 세모녀가 첫 패키지 여행을 다낭으로 다녀왔어요 ^^* 패키지는 처음이라 걱정이 많았는데, 다낭의 김.현.제 가이드님을 만나고 출발 전의 걱정이 싹 다 사라졌어요. 일정 첫날부터 마지막 날 까지 꼼꼼하게 챙겨주시고, 관광지 마다 베트남의 역사등 많은 설명을 해주셔서 유익한 시간이였어요:) 선택관광도 진짜 선택으로 할 수 있게 해주시고, 쇼핑센터에서도 강요가 일절 없어서 정말 좋았어요! 개인적으로 기념품을 구입할때도 항상 옆에 계셔서 결제할때도 든든했답니다 !! 함께 같이 다니셨던, 현지 가이드님도 친절하고, 사진도 잘 찍어주셔서 정말 만족합니다 ^^ 여행 중간에 사주셨던 키피와 바나나도 정말 맛있었습니다 !! 다낭에서 가이드님의 역할은 매우 만족스러웠어요^^* 다만 여행사인 KRT가 오전, 오후로 출국시간이 다르고 여행 일정이 다른 팀들을 한팀으로 묶어놓아 매우 혼란스러웠어요...... 가이드님의 능숙한 대처가 아니였다면 , 끔찍한 여행이였을거 같아 생각만해도 아찔합니다. 완벽 했을 뻔 한 여행을 여행사의 미흡한 일처리로 아쉬움을 남겼네요..... 김.현.제 가이드님 정말 고생하셨고, 즐거운 여행 만들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 가이드님은 10점 만점에 10점이였어요 ^^ 

자세히보기

동남아

방콕파타야 김영해가이드비 환불해주세요.

4박5일일정으로 방콕파타야 상품으로 추가옵션을 요구하는 가이드의 말에 응할수없던것은 모두 계약조건상에 있던 옵션이였고 그중 도시투어같은것은 마지막날 밤중에 어거지로 맞춰서해야하는 일정. 아이들과 여행중 너무 고된일정일듯하여 추가옵션을 22명중 10명만 추가하였고 12명은 추가옵션을 하지않았던 이유로 사람취급을 못받았네요. 저희 일정중 마사지90분+허브사우나40분일정을 마사지 120분으로 가이드 맘데로 변경하고는 허브사우나 안받은걸 물었는데 김영해가이드 말은 "마사지받아놓고 먼소리냐.  그게 그거다" 허브사우나는 안했다고 말하니 "마사지 애들이 몸닦아주는 게 샤워다.  오일로 바르고 수건으로 닦은게 샤워다" 라며 어이가 없다는 표정!  내가 지불한 상품을 물었던건데 당신은 마사지받고 딴소리란 반응?  여행을 계획하고 떠나려면 인터넷검색은 물론이고 체험을 확인하고  떠나는것인데 무슨 바보취급?  수건으로 닦아준게 샤워라고?  여러명의 일정이 다르니 시간이 오버되어 여러명이 기다려야하니 맞춰서 변경하겠다는 설명이나 상의란게 마땅한건데 당신은 오히려 어이가 없다는듯한 어투로 고객의 응대가 적당했는지요?   야시장투어 일정을 맘데로 없애고 호텔로 가던중 야시장 왜 안가냐니 각각 일정이 달라서 못봤다며 본사에서 카톡으로 일정을 받아서 몰랐다는게  말이 되나요?  가이드가 일정을 몰라서 손님이 말해야 하고.  갑자기 끌려내려서 30분줄테니 보고 나와라? 너무 기분이 나빠서 그날저녁 호텔로 돌아와서 잠을 못잤네요.  관광지마다 친절한 안내와 명소를 데리고 다녀야 마땅한것을. 다른팀들 가이드와 동행할때 당신은 자유시간을 줄테니 시간 맞춰서 나와라. 사진안찍어준다고 섭하게 생각마라?  다른가이드 보며 부럽다 생각한게 첨이네요.   가이드비는 왜 받은거죠?  가이드비 내고 당신을 22명이 고용한건데 당신은 입구에서 던져두고 보고 나와라 그게 전부였는데 그게 인당40불의 비용이 맞다고 생각하시나요?   왠만해선 돌아와 이런후기 안남기는데 마지막날 당신모습보고 꼭 한국 돌아와 있는데로 말하고 환불 받아야겠다고 느꼈었어요.  아침5시에 호텔 로비에서 도시락 빵쪼가리 몇개 던져주고 공항에 던져놓고 가라며 손가락질하더니  옵션추가자들에게만 안내해주고 우리에겐 인사한마디없이 따돌리고 가라더라고?  당신은 인성자체가 안되는 사람이 가이드를 하고있다는것이 잘못된것을 알리려고 후기남깁니다. 여러번 여행갔던터라 공항시스템을 손님보다도 모르는 가이드?  이해가 가시나요?  들어가자마자 엑스레이 검색대에 들어가니 도시락 서서 먹고 들어가라고?  제가 알려줄게요.. 공항절차부터 숙지하시고 가이드직을 맏아야지 ! 티켓팅하고 수화물 보내고 들어가서 출입국심사 전에 의자에 앉아서 도시락 먹고 액체류 버리고 들어가 심사받고 엑스레이 검색대 들어가면 되는겁니다~  알고 가이드하세요.  초행이신분들 공항 현관부터 서서 급히 빵먹게하고 그것도 안내라고 떠들고있고 .. 잠깐 만나도 인사는 기본인데 그래도 사람이라면 어찌되었든 손님이고 돈받았음 출국날 인사라도 나누는게 맞는거 아닌가?  잘생각해보세요 .당신이란 사람의 태도를..  이럴꺼면 옵션이 그렇게 당신에게 전부라고 안내하고 선택옵션이 아니라 필수라고 말했어야지! 가이드비용 인당 40불 돌려주세요. 우리에겐 가이드가 없었으니 돌려받는게 맞는것같습니다.  

자세히보기

동남아

여행상품

11월에 티몬에서 방콕파타야 여행상품을 구매했는데요~~ 구매번호는 TPHG01908-64816 TPDS00805-95815 2019년 3월 15일 금요일 출발 에어아시아 3박4일 상품이거든요 2명 이명진 이인성~~여권은 일전에 보내드렸구요~~ 혹시 일때문에 그러는데 3월 14일 목요일 출발 190314-464 상품으로 3박4일 갈수 있나요? 같은 에어아시아인듯 한데요~~ 010  4131  7665 로 연락좀 부탁드립니다 여행일정 관련으로  연락 받은건 없거든요

자세히보기

여행전 준비사항

더보기

여행유형

여권이란

비자의종류

여행준비

출국준비

입국준비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