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T Webzine


  • 58

    시칠리아의 풍경

    신들의 낙원을 엿보다

    걸음걸음이 즐거운 여행지 시칠리아는 이탈리아 남부 위치한 섬이다. 면적은 지중해 서부 스페인령 마요르카 섬의 약 7배, 제주도의 약 14배에 달한다. 지중해 최대의 섬이자 ‘신들의 낙원’이라는 별명에 걸맞게 문화유산, 자연 경관, 미식 등 즐길 거리가 다양해 가히 유럽 여행의 정수라 할 수 있다. KRTalk 58호에서는 이탈리아인들을 비롯해 전 세계 여행객들을 끌어들이는 매력이 있는 여행지인 시칠리아를 들여다본다.

      작성일 : 2019.07.08       623       5

  • 57

    好캉스 특집

    나를 대접하는 시간

    KRTalk 57호에서는 여름의 시작인 6월을 맞아 호캉스하기 좋은 해외여행지 10곳을 꼽았다. 호캉스란 호텔(Hotel)과 바캉스(Vacance)의 합성어로 호텔에서 오롯이 휴식에 집중하는 휴가 형태를 뜻한다. 호캉스족들은 많은 관광지를 돌아다니지 않아도 좋다. ‘방에 콕’ 박혀 그간 부족했던 잠을 보충하거나 취미 생활을 한다. 반신욕이나 호텔 스파를 하거나 수영장 선베드에서 누워 여유롭게 독서를 즐기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최근 몇 년 사이 호캉스의 위상이 제법 높아졌다. 국내와 해외를 막론하고 한번 호캉스에 빠지면 그 매력에서 헤어 나오기 어렵다. 웹진 6월호에서 다뤄질 열 곳은 비행시간을 기준으로 3-4시간이 소요되는 단거리 지역/5-7시간 중거리/그 이상 장거리로 구분하여 설명한다.

      작성일 : 2019.06.10       1,295       6

  • 56

    제철 과일처럼 신선한 여행지

    나만 가고 싶은 여행지는 어디?

    익숙함은 편안함과 친근감을 주기 마련이지만 매일 똑같이 반복된다면 지루함으로 연결되기 쉽다. 러시아 빅토르 쉬클로프스키는 ‘낯설게 하기’가 문학성, 즉 문학 작품으로서의 예술성을 높게 해주는 장치라고 표현했다. 사람의 인생을 문학 작품이라고 한다면, 때로 일상에 ‘낯설게 하기’라는 변주를 더해야 더욱 흥미롭고 완성도 높은 소설이 되지 않을까? 늘 머물던 곳을 벗어나 완전히 새로운 환경에서 나 자신을 맞닥뜨리는 ‘여행’이야말로 완벽한 방법이 아닌가 싶다. KRTalk 56호에서는 남들은 잘 모르는, 그래서 훌쩍 떠나고 싶은 신선한 여행지를 소개한다.

      작성일 : 2019.05.13       1,582       14

  • 55

    봄날의 로맨스는 별책부록

    사랑이 샘솟는 해외여행지 10곳

    만물이 태동하는 봄이 찾아왔다. 앙증맞은 꽃봉오리와 연초록 새싹들이 움트며 사방은 생명력으로 가득 찬다. 긍정적인 기운으로 가득한 봄이기에 ‘낭만’과 ‘사랑’이라는 단어에 마음이 동하기 쉽다. 게다가 과거에 비해 더욱 짧아진 계절이기에 특별함과 아쉬움이 더한다. 봄을 맞아 KRTalk 54호에서는 설렘 가득한 해외여행지 10곳을 소개한다. 사랑이 샘솟고 로맨스가 가득한 곳에서 그 어느 때보다 특별한 봄의 추억을 만들어보는 것은 어떨까.

      작성일 : 2019.04.04       1,735       9

  • 54

    미세먼지 No! 청정 자연 자랑하는 해외 여행지 10곳

    파란 하늘 푸른 숲을 보고 싶을 때

    고농도 미세먼지로 몸살을 앓았던 한반도. 사상최악의 미세먼지 수치에 몸도 마음도 아픈 것만 같다. 잠시만이라도 맑은 공기에 숨쉴 수 있도록 청정 지역 ‘여행’ 검색으로 마음을 달랜다. 더 나아가 ‘한 달 살기’, ‘이민’에 대한 관심도 식을 줄 몰랐다. KRTalk 54호에서는 미세먼지 걱정은 내려놓아도 되는 청정 자연 여행지 10곳을 소개한다.

      작성일 : 2019.03.14       2,296       6

  • 53

    2018 베스트 클릭 상품 Top 10

    한 해 동안 가장 관심 받은 상품

    저마다의 속도로 2018년 무술년이 저물었다. 연말연초는 새해 다짐과 계획을 세우고, 지난 계획은 잘 실천했는지 점검하는 시간이다. 여행을 목표로 잡은 이들도 다수다. 저비용 항공사의 등장과 사회적인 분위기 확산까지 최근 몇 년 사이 대한민국 국민들은 ‘여행 신드롬’처럼 여행에 열광했다. KRTalk 53호에서는 상품 페이지 클릭수 데이터를 바탕으로 2018년 한 해 동안 가장 많은 관심을 받은 10개의 상품과 해당 지역을 설명한다.

      작성일 : 2019.02.07       3,341       5

  • 52

    겨울에 가면 좋은 이색 해외 여행지

    겨울을 더 특별하게

    묵은 달력을 떼어내며 한 해를 마무리하는 12월. 겨울이 오기까지, 그리고 12월을 맞이하기까지 사람들은 저마다 지난날을 회상하며 감상에 젖는다. 마지막을 아쉬워하며 좀 더 의미 있는 시간을 보내기 위해 대부분의 사람들은 송년회를 비롯해 다양한 방법들을 모색한다. 여행 또한 그 방법들 중 하나다. 조금 특별한 여행지에서 낯선 환경과 시선으로 나를 되돌아보는 시간을 원하는 이들을 위해 ‘여행 정보를 말하다’ KRTalk 52호에서 여행지를 추천한다.

      작성일 : 2018.11.30       4,523       17

  • 51

    시선집중 유럽 크리스마스마켓

    일년에 단 한번 선물 같은 시간

    우리에게는 광고 음악으로 더욱 친숙해진 ‘It’s the most wonderful time of the year’는 1963년 발표된 앤디 윌리엄스의 노래다. 서양에서 가장 큰 행사이자 축제인 크리스마스의 즐거움을 아름다운 가사로 표현하고 있다. 사랑하는 사람들, 멀리 떨어져 있던 친구들과 재회하는 연중 가장 행복한 기간. 특히 이런 크리스마스를 아름답게 만드는 것이 크리스마스 마켓이다. 입안을 달콤하게 만드는 디저트, 기분 좋게 코를 자극하는 시나몬 향과 귀를 즐겁게 하는 노래들까지. 오감을 만족시키는 크리스마스 마켓들이 유럽 전역을 장식하며 여행의 설렘과 감동을 배가시킨다.

      작성일 : 2018.11.06       2,053       13

  • 50

    중남미 하이라이트 Best 4

    쉴 새 없이 펼쳐지는 라틴 아메리카의 비경 속으로…

    훌륭하고 장대한 광경이라는 사전적 의미의 ‘장관’. 지구상 존재하는 수많은 나라에 각기 다른 풍경이 있지만, 압도적 규모의 장관을 마주하기에 중남미만큼 좋은 곳도 없다. 언젠가 내 생에 한번쯤 떠나리라 버킷리스트에 적어두는 그곳. 장거리 비행, 만만치 않은 가격대, 체력과 언어 장벽 등. 여행을 가로막는 장애물들은 다양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쉴 새 없이 펼쳐지는 비경을 마주하기 위해 용기를 내 떠나는 곳. 라틴 아메리카의 거부할 수 없는 매력을 만나기 위해 중남미로 떠나보자

      작성일 : 2018.09.28       2,378       7

  • 49

    더위까지 날려버릴 분수쇼

    청량감, 화려함에 취하는 세계 3대 분수쇼

    중력을 거스르며 하늘로 높이 뻗어나가는 물줄기. 더위에 지친 한여름이라면 청량감과 화려함을 자랑하는 분수의 자태는 짜릿한 쾌감마저 선사한다. 동심을 간직한 어린아이들은 물론 성인들에게도 분수는 훌륭한 볼거리이자 도심의 휴식처다. 특히 관광객들의 시선을 사로잡기 위해 만들어진 세계 명소의 분수들은 구조적 웅장함뿐 아니라 완성도 높은 ‘쇼’를 선보인다. 형형색색 조명, 흥겨운 음악과 어우러져 장관을 연출해 마치 하나의 작품과도 같다. 잊지 못할 광경으로 여행을 한층 즐겁게 하는 세계 3대 분수쇼를 KRTalk 49호에서 소개한다.

      작성일 : 2018.08.08       5,113       14

총 58 개의 내역이 존재합니다.  총 페이지수 6

  • 1
  • 2
  • 3
  • 4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