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T 여행후기

여행후기

소중한 고객님의 후기를 기다립니다.

여행후기 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여행후기 내용을 제공합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26356 겁내지 않아도 됩니다. 소심한 여행자가 추천하는, 나마스떼! 컬러풀 인디아! (1) 윤*주 2019.10.06
여행후기 내용

타지마할은 두 눈으로 직접 보고 싶은데, 방송매체를 통해서 여러 가지 좋지 않은 이야기들을 접하다 보니
선입견 때문에 인도에 오래 머물고 싶지는 않았고, 그래서 짧은 일정으로 아그라에 갈 수 있는 그룹투어를 찾게 되었습니다.
결과부터 말하자면, 짧은 일정이라 아쉬움이 정말 많이 남고(4박6일 동안 델리-자이푸르-아그라 세 도시를 다녀왔습니다),
KRT 인도여행상품은 다른 상품들과는 달리 전혀 피로하지 않았다는 겁니다.

솔직히 말씀드리면, 인솔자 없이, 인디라 간디 국제공항에 도착 했을 때 까지만 해도, 타지마할만 보면 된다는 생각이었습니다.
하지만 열심히 일하는 가이드분들(현지가이드+운전기사+기사보조 이렇게 세 분이 여행을 도와 주십니다.), 정갈한 음식, 다양한 문화,
도시 마다 확실한 컬러들(화이트 아그라, 핑크&옐로우 자이푸르, 브라운&그린 델리), 순수한 사람들 덕분에
휴양이 아닌 관광이었음에도 잘 쉬었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편안하게 잘 다녀왔습니다.

일정에는 없었지만, 가이드님이 델리의 시크교 사원(구루드와라 방글라 사히브 Gurudwara Bangla Sahib)도 보여 주었는데,
맨발로 사원 안을 걸어 본 것 정말 좋았고, 종교를 떠나 사람들이 서로 봉사하는 모습을 보아 좋았습니다.
아그라에서는 잠깐이었지만, 오토릭샤를 타면서 땅과 가까워지니, 버스에 앉아서 아래를 내려다 보던 것과는 다르게,
낮은 곳에서 사람들을 바라보는 시선의 차이 때문인지, 인도와 인도 사람들과도 가까워진 느낌마저 들었습니다.

자이푸르 암베르포트에서는 더 걸을 수 있는지, 아그라성에서는 덥지는 않은지,
타지마할은 오후에 가고 싶은지, 아침에 보고 싶은지 하나 하나 의향을 물어보며, 세심하게 여행 스케줄을 조정하고, 
호텔 앞 상점에 가도 되는지 물어보면, 행여나 위험할까 같이 가주고,
마지막 공항 배웅까지 완벽하게 해준, 미소천사 Mr. Abhinav (아비나브) 가이드님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즐겁게 그리고 천천히 즐길 수 있는 여행 루트를 만들어준 KRT 여행사 인도팀 담당자분들에게도 감사드립니다.
그룹투어를 즐기는 편은 아니지만, 다음에 이집트, 모로코, 요르단, 그리고 다시 인도를 찾을 때에는 KRT상품을 선택할 생각입니다.


* 혹시라도 인도 방문전에 이 글을 읽으실 분들께 : 안녕하세요(Hi) and 안녕히 계세요(Bye) -> 나마스떼(합장),
고마워요(Thank you) -> 탄야바드 or 슈크리아, 이 두가지만 말씀하셔도 더 즐거운 인도 여행이 될 거예요. 

* 인도 또한 비닐봉투와 플라스틱의 사용 금지가 시작되었어요.
제가 경험해 본 바, 북인도 지역 중 델리-자이푸르-아그라에서의 복장은 크게 신경 쓰지 않아도 상관없어요.
지나친 노출이 아니라면 편하게 입어도 될 것 같습니다.
소, 코끼리, 강아지들 순하고 안 물어요. 하지만 초면이니 갑자기 만지거나 하지는 마세요.
인도는 아직 물건을 사고팔 때 흥정 문화예요. 비싸게 구입했든, 저렴하게 구입했든, 서로 수긍한 가격이니 너무 슬퍼하지 마세요.
(일정상 에어인디아 국제선을 타시는 분들은, 음료 서비스 때 와인을 요청해서 마실 수 있어요.
저는 레드와인만 마셔 봤는데, 복분자주처럼 달콤하고, 기내식 커리와 잘 어울려서 좋았아요.) 


  • 담당자 :
    김지은(특)
    작성일 :
    2019.10.07

    안녕하세요^^
    KRT 인도네팔팀 김지은입니다.
    
    저를 비롯해 가이드와 고객님을 위해 애쓰고 있는 모두가 행복해지는 소중한 후기 감사드립니다.
    현지와 가이드에게도 잘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타지마할을 여행의 하이라이트로 생각하고 많은 분들이 가시지만 
    그 외에도 수많은 매력을 발견하고 또 그 곳의 문화와 사람들 속에서 행복을 느끼고 돌아오게 되는 것 같아요.
    
    저도 그런 매력으로 이 곳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북인도와 또 다른 매력이 있는 남인도와 스리랑카, 그리고 네팔도 같이 추천드립니다.
    다음 여행도 KRT 에 문의하시면 친절히 상담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KRT여행사 인도네팔팀 김지은]
    대표전화: 1588-0040
    직통전화: 02-2124-5626
    E-MAIL: namaste@krt.co.kr
    =================================